삼생삼세 십리도화


<고방부자상>을 (의리로) 보느라 뒤늦게 시작한 삼생삼세 십리도화.

실시간으로 이 드라마를 달리지 않은 과거의 나를 칭찬해 주고 싶다.

이걸 실시간으로 달렸으면 내 인생은 현망진창... 그냥 망했을 거시다 ㅋㅋㅋ


이런 선협 판타지는 <천외비선> 이후로 처음 보는 것 같은데,

쓰고 보니 내가 너무 옛날 사람 같네...


담아 두고 싶은 예쁜 장면이 넘나 많지만, 일단 몇 개만 캡처! :)

















토트*

덕업일치를 꿈꾸며 살아요

    이미지 맵

    미디어/드라마*영화 다른 글

    댓글 2

    *

    *

    이전 글

    다음 글